120313.jpg p120405_000.jpg

<3.13>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<4.5>

 

p120415_000.jpg

<4.15>

 

p120426_010.jpg p120515_006.jpg

<4.26>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<5.15>

 

올봄과 초여름, 온배움터 본관 앞에서 바라본 모양.

요즘은 한껏 녹음져 눈을 크게 뜨게 됩니다.

아카시아꽃, 국화잎 향이 그득하고 벌들은 이리저리 집짓느라 바쁘네요 :)

다가오는 계절은 어떤 모습일까요~ ♪ 

 

 

p120515_009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