과학에 경도되거나 짓눌리지 않는
'삶을 위한 앎'을 말씀하시간
김재영 샘.
앞으로 웹진 '녹색과 과학'에서 자주 만납시다.